잇다
​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여행있다

정서여행

KakaoTalk_20220603_180927489.jpg

​여행을 가다. 여행을 만들다.

전영록의 시간은 시대다.
​그는 시간의 산물이 아니라 시대의 전유물이다.
그는 가수도 영화배우도 아닌
대중문화 그 자체다.

박미혜는 '기록하지 않으면 기억되지 않는다'고 말한다.
그의 기록은 기억이 되고 그 기억은
역사가 된다.

살아 숨 쉬는 대중문화와 소멸되지 않는 역사가 만났다.


그들의 여행은 문화가 되고 역사가 된다.

KakaoTalk_20220603_184139351_edited_edited.jpg

 여행보다 재미있는